산책하기
이소
• 이소의 의미 • 이소 프로그램의 결 • 시(時)시(詩)한 이소인 • 이소 인문심리상담소 위치
심리 프로그램
• 심리 프로그램 소개 • 청소년·청년/학생 • 중년/부모 • 마음탐구생활 • 열기카드 • 개인상담 • 직장인 • 독서모임
진로 입시 프로그램
• 진로 입시 프로그램 소개
출판*도구
• 출판*도구 소개 • 열기카드 • 마음탐구생활
이방소방
• 이방소방 최신글 • 이소 에세이 • 담터게시판 • 갤러리 • 자유게시판
알림
• 알림

자유게시판

`나는 지구에 돈 벌러 오지 않았다`에서


이소, 2017-11-20 11:29:22, 조회수: 822

우리나라 사람들이 요즘 책을 잘 안 읽는다는 기사를 봤다.


책을 안 읽으면, 시끄러워진다.

이상한 생각을 안하게 된다.

이상하지 않은 생각도 안하게 된다.

울 때 웃고 웃을 때 울게 된다.

입에 가시가 생겨, 사나워진다.

거칠게 말한다.

좋은 게 좋은 거다,

인생 뭐 있나, 떠들게 된다.

복잡한 건 다 그게 그거라고 생각하게 된다.

우기게 된다.

화가 난다.

했던 말을 자꾸 한다.

여럿이 모이면 혼자가 된다.

패거리가 있어야 안심이 된다.

생각만 한다.

생각을 생각하지 않는다.

누가 먼저 말할까 두렵다.

누가 물을까 두렵다.

묻기 싫다.

이상한 허무에 자주 빠진다.

멍하게 살다가 슬프게 죽게 된다.


학교 공부 열심히 하는 것과 책을 읽는다는 것이 

똥과 변기만큼 가까울 것 같지만 사실은

사람과 귀신 사이만큼이나 멀다.

요즘 내 얘기. 머나먼 책.


<이영광 산문집>에서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인쇄하기 목록보기
답변
• 전체 : 26 건 ( 1/2 쪽)
NO. 제 목 글쓴이 작성일자 조회
26 열기카드 개인 프로그램 참여 리뷰 *창혁 2020-02-04 630
25 담터5 - `산책자` 네번째 모임 후기 오틸리아 2018-07-06 780
24 나를 만나는 시간 후기 쨩기 2018-06-25 739
23 `나를 만나는 시간` 후기 해나 2018-06-25 734
22 ‘나를 만난 시간’은 드림 2018-06-19 733
21 ‘나만시’ 후기 Jun 2018-06-19 740
20 `나만시`를 참여하고 나서 경화 2018-06-19 712
19 시시한 이소인 이소 2018-01-10 922
18 [re]시시한 이소인 김은하 2018-05-02 739
17 [re][re]시시한 이소인 이소 2018-06-25 737
16 [삶의 향기] 흑백의 ‘판단’을 넘어 무지갯빛 ‘사유’의 세계로 이소 2017-12-04 877
15 Lars and the Real Girl 화담 2017-11-30 795
`나는 지구에 돈 벌러 오지 않았다`에서 이소 2017-11-20 822
13 나의 를리외르 화담 2017-11-03 839
12 새로운 만남 화담 2017-10-28 818

1 2

검색 검색초기화   글쓰기